꽃보다남자 작가 전작 중에(1)
ma******** 2022-07-11
<메리의 양>이라고 있는데 존나 병맛임 ㅋㅋㅋ

작가님 사람 자체가 재밌는 사람 같음 (가끔 만화 보다 보면 그런 게 느껴지는 작가님들 있음 ㅋㅋ) 꽃남 단행본에 사담 적어 놓은 것도 재밌게 봤는데 ㅋ 고양이 몸에 뭐가 나서 병난 줄 알고 걱정하며 병원 데려갔더니 고양이 배꼽이었다고 ㅋㅋ

암튼 작가 초기작이라 엄청 옛날 건데 예전엔 순정만화에 비엘 요소 섞는 경우 많았어서 <메리의 양>도 비엘+순정만화

주인공이 여자라 결국 남주랑 이어지는데
이 남주 새끼가 매력적인 개또라이 ㅋㅋ

여주가 남주 있는 학교에 전학 갔는데 엄청 예쁜 여학생이 눈에 띄었고 옆자리에 앉게 됐는데 누나 교복 입은 남주였음 ㅋㅋㅋ (남주 헤어스타일이 어깨까지 오는 장발) 태연하게 그날따라 왠지 누나 교복이 입고 싶었다나 ㅋㅋ

그 학교에 여학생은 거의 없고 남학생만 바글대서 잘생기고 매력적인 남주를 흠모하는 남학생들도 많아 여주랑 남주 두고 경쟁하고 그럼 ㅋㅋ

마지막에 학교 졸업하고 남주는 가끔 모델 활동하는 백수라 나오고 ㅋㅋ 엄마가 성공한 술집 마담인가 그래서 부자에다 자유로운 여자라 형제들이 다 아버지가 달라 ㅋㅋ 남주 남동생은 게이로 나오고 ㅋ 남주 집안 자체가 자유롭고 비범하게 나옴

암튼 엄청 재밌는 수작은 아니고 병맛스러움이 좀 웃긴 작품 ㅋㅋ 변태 늙은이가 예쁜 소년들 가둬 놓은 하렘 같은 거 나오고 ㅋㅋ 병맛 같은 장면들이 뜨문뜨문 기억에 파편처럼 남아 있음 ㅋㅋㅋ

개웃기네
129129 2022-07-11
답글쓴이 돈주기   

사업자번호: 783-81-00031

통신판매업신고번호: 2018-경기광주-1339

경기도 광주시 경충대로 1422번길 42 204-501

문의: idpaper.kr@gmail.com

도움말 페이지 | 개인정보취급방침 및 이용약관

(주) 이드페이퍼 | 대표자: 이종운 | 070-8648-1433